1년에 한번 명품가방을 선물하는 국내기업의 역대급 복지 규모 :: 스마트 1분

1년에 한번 명품가방을 선물하는 국내기업의 역대급 복지 규모

 

우리가 직업 혹은 직장을 선택할 때는 우리 각자의 기준으로 선택을 하게 됩니다. 어떤 사람들은 위치가 중요할 수도 있구요 어떤 사람들에게는 안정성 또 다른 사람들에게는 색다른 경험등이 될 수 있죠. 그리고 어떤 사람들은 복지를 그 이유로 삼을 수도 있습니다. 


최근에 기업의 복지는 회사 선택의 중요한 요인이 되고 있는데 이 때문에 몇몇 기업들은 이색복지로 인재를 모집하고 있습니다. 1년에 한번 명품가방을 선물하는 회사역시 그런 기업들 중에 하나이죠. 



▶ 명품을 선물한다



지난 10월 중소기업청에서 주관한 미래를 이끌 존경받는 기업인'에 선정된 사장이 이끄는 중소기업에서 매년 전직원에게 명품을 선물하면서 화제가 되었습니다. 이 선물은 매해 바뀌지만 직원들의 선물 만족도는 매우 크다고 하네요. 이 기업은 어떤 기업이고 왜 이런 선물을 매해 주는 걸까요?

 

 


▶ 국내 제조사의 반전 매력



중소기업이라면 대부분 회사의 ‘이익’을 최우선하게 될 수 밖에 없죠. 생존을 해야하는 기업의 특징 그리고 소규모라는 면때문에 대부분의 기업이라면 직원들의 높은 성과를 요구할 수 밖에 없습니다. 하지만 이 회사는 다른데 영업을 하지 않는 것을 장점으로 꼽는 경영철학을 가진 ㈜비비테크는 직원들이 즐거운 회사, 다니고 싶은 회사, 회사 복지 등에 고민을 하고 있다고 합니다. 그래서 다른 회사와는 다른 특이한 복지들을 많이 가지고 있죠. 


▶ 복지 1 : 명품 찜질방



회사 근무시간에 몸이 찌뿌둥한 직원들을 위해서 회사는 편백나무 향의 찜질방을 이용하도록 장려하고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아이스크림 역시 공짜로 제공되어 진다고 합니다. 


▶ 복지 2 : 지원금 1천만원




이 회사는 또한 대학과 협력계약을 맺어 직원들이 일과후 혹은 주말에 공부를 할 수 있도록 배려하며 교육 지원금으로 일천만원을 책정하고 있다고 합니다. 이로 인해 업무에 필요한 전문 지식을 회사의 지원으로 공부를 할 수 있게 되는 것이죠. 


▶ 복지 3 : 김장철에 배추살 필요가 없다



 우리나라 사람중에 김치 안먹는 사람은 거의 없죠. 이 때문에 회사는 김장철에 절임배추를 지원합니다. 한 가정, 4인 가족 기준으로 1인당 5포기씩 총 20포기를 지원한다고 합니다. 

 

 


▶ 복지 4 : 육아도 경력이다.



3개월의 출산 휴가와 1년의 육아 휴직 모두를 경력에 포함시켜 육아 휴직을 갔다온 직원이 승진에 지장을 받지 않도록 하는 복지를 갖고 있습니다. 이 회사에서 근무하는 한 직원은 출산을 도와주고 지원하는 "시어머니도 진짜 좋아하는 회사"라고 말했다고 할 정도로 복지가 탄탄하네요.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