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임지가 '하루하나 바나나'를 마케팅의 마법이라고 극찬한 이유 :: 스마트 1분

타임지가 '하루하나 바나나'를 마케팅의 마법이라고 극찬한 이유

 

언젠가 부터 우리 주변에서 바나나를 아침대용으로 먹는 사람들을 종종 볼 수 있게 되었죠. 이 때문인지 스타벅스는 오래전부터 바나나를 상품으로 출시하였고 이 상품은 스타벅스의 큰 효자상품이 되었다고 합니다. 2018년 상반기 스타벅스의 바나나 판매량은 무려 70만개 수준으로 연간 150만개 이상 팔리는 상품이 된 것이죠. 



전반적으로 바나나의 판매가 높아진 이유에는 여러가지가 있을 수 있으나 기업들의 숨은 마케팅 노력역시 그 이유중 하나입니다.  이마트에서 출시된 '하루 하나 바나나'는 시장에서 엄청난 성공을 거두게 되었고 이마트의 바나나 마케팅을 본 타임지는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고 합니다. 


▶과일의 왕 '바나나'

 

 



이마트의 한 관계자는 작년에 처음으로 바나나의 매출이 모든 과일의 매출 중 최고의 자리에 올랐다고 밝혔습니다. 2015년 부터 꾸준히 증가한 매출이 2017년 700억원을 넘어서면서 최고의 자리에 오르게 된 것이죠. 


뿐만 아니라, 바나나 소비자들도 760만명으로 예년보다 110만명이나 증가했다고 합니다. 과거 과일의 왕이었던 사과의 자리를 드디어 만년 2등이었던 바나나가 추월하는데 성공하게 된 것입니다. 


▶타임지의 극찬





이마트에서 과일의 왕으로 등극한 바나나는 그 뒤의 이마트의 마케팅의 효과가 상당했음을 부인 할 수 없습니다. 특히 이마트의 '하루하나 바나나'를 접한 타임지는 이에 대해 


“천재적인 아이디어”

 “한국의 이마트가 하나의 아이디어로 너무 익은 바나나 문제를 해결했다”

“소비자들이 완벽한 상태의 바나나를 매일 먹을 수 있다는 의미”

“이마트의 바나나 상품이 바나나 애호가들의 꿈을 실현했다”


라고 평가를 했다고 합니다. 그리고 이렇게 평가를 하게 된 이유는 다음과 같습니다. 


▶'하루하나 바나나의 상품전략



보통 바나나 한 송이를 사가면 남는 경우가 꼭 생기죠. 3~4인 가족이라고 하더라도 남는 경우가 종종 있으며 남은 바나나는 검게 변하게 되어 먹기 어렵게 됩니다. 더구나 1인가구의 경우에는 한 송이를 다 사는 것은 이런 이유로 상당히 부담스럽게 됩니다. 


이런 문제를 일시에 제거해 버린것이 바로 '하루하나 바나나'입니다. 하루에 하나씩 제대로 숙성된 바나나를 먹을 수 있도록 각기 숙성도가 다른 바나나로 한 팩을 구성한 이 제품때문에 기존의 문제를 더이상 겪지 않아도 되는 것이죠. 



이 상품을 만들기 위해서 숙성 단계가 서로 다른 바나나 송이 세개를 꺼내 숙성 단계가 다르게 6개를 포장하며 서로 다른 숙성도로 인해 익은 바나나의 에틸렌이 아직 덕 익은 바나 숙성을 촉진하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개별포장을 하죠. 이런 이유로 매일 신선한 바나나를 먹게 되는 것입니다. 


▶명확한 고객전략



우리나라의 1인 가구수는 지속적으로 증가하다 2045년에 가면 2010년 대비 대략 2배이상 증가할 것으로 통계청이 발표했죠. 1인가구의 특징은 기본적으로 간편한 식사를 찾는다는 것입니다. 요리가 필요하고 시간을 들여야하는 기존의 식사보다는 영양분있으면서도 빨리 간편하게 식사를 할 수 있는 최고의 식품이 필요한데 이 타겟된 고객이 원하는 것을 상품화한 것이 바로 '하루하나 바나나'인 것이죠. 


▶신박한 가격전략

 

 


시중에 나와있는 필리핀 산 바나나의 가격은 대략 3,500~4,000원 수준이며(한송이, 1.1~1.4kg기준) 이보다 조금 더 저렴한 에콰도르 산은 대략 3,000원 수준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하루하나 바나나'는 2,980원으로 책정이 되었는데 이는 시중에 나와있는 바나나 가격보다 낮은 가격입니다. 물론 포함된 바나나의 개수가 적기 때문에 개당 가격은 훨씬 편이긴 하지만 고객 입장에서는 어차피 몇개는 버려야되는 수고를 덜 수 있으며 한송이 최저가 보다 낮은 가격에 산다는 생각때문에 망설임없이 구매를 하게 되는 것이죠. 


▶다른 문제점도 해결



시중에 나와있는 바나나들의 경우 대부분 꼭지와 함께 여러 바나나들이 주렁주렁 달린채 판매가 됩니다. 가정에서는 이를 통채로 가져와 식탁에 놓고 먹는 경우가 많은데 이때 바나나의 꼭지가 하루살이를 꼬이게 만드는 문제가 있습니다. 이 상품은 꼭지를 제거하고 포장을 하기 때문에 이런 문제가 없게 되는 것이죠.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