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배용준이 대주주로 있는 키이스트의 SM엔터테인먼트 합병으로 알아보는 SM의 막강한 연예계파워

by 비회원 2018.03.14 15:14

본문

 

국내 최대 아이돌 기획사인 SM엔터테인먼트가 배용준이 대주주로 있는 키이스트를 전량 인수하고 FNC 애드컬쳐 지분의 일부를 매입하면서 최대 주주로 올라섰다는 소식에 누리꾼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추천글 - 손금에 나타난 X선이 있는 사람들이 취업이 잘 될수 밖에 없는 이유

 


SM은 소녀시대, 엑소, 레드벨벳 등이 소속되어 있을 뿐만 아니라 전현무, 김병만, 신동엽과 같은 연기자와 개그맨, 손연재, 추신수 등의 운동선수, 장윤주와 한혜진 등의 탑모델까지도 소속되어 있습니다.

 

 

 

키이스트에는 한류스타 배용준을 비롯한 김수현, 한예슬, 엄정화, 주지훈 등이 소속되어 있는데 김수현과 영화 리얼에서 호흡을 맞췄던 SM소속사인 설리와 현실에서 한솥밥을 먹는 동료로 이어지게 되어 주목받고 있으며 JYP와 키이스트에 이어 SM엔터테인먼트까지 몸담게 된 안소희와 최근 SM 사내연애 사실을 밝힌 전현무와 한혜진 그리고 몸매의 비율에 대한 논란이 일어난 아이린까지 함께 주목받고 있습니다. 아이린의 몸매에 비율에 대한 논란은 아래영상을 통해 자세히 확인해 볼 수 있습니다.

 

< '아이린 몸매 및 비율'의 논란이 중요하게 느껴지지 않는 놀라운 이유(영상) >

 

SM엔터테인먼트는 배용준의 지분을 매입하는 구주 인수방식을 통해 인수를 진행하였으며 키이스트인수로 인해 키이스트의 자회사이자 일본 최대 한류방송 콘텐츠 사업자인 디지털어드벤처까지 보유하게 되었습니다. 디지털어트벤처는 아시아 엔터테인먼트 채널 DATV와 일본의 대표 한류 채널 KNTV를 보유하고 있는 곳입니다.


이미 2016SN엔터테이먼트 재팬을 통해 키이스트 디지털어드벤쳐 주식을 인수한 바 있으며 이번 인수를 통해 키이스트가 SM엔터테인먼트 그룹에 통합면서 기존의 명성을 이어감과 동시에 배우들의 활동을 보다 폭넓게 뒷받침 할 것으로 보여집니다. 특히 SM의 오랜 노하우를 뒷받침해 키이스트와 디지털어드벤쳐가 영위하고 있던 한류 미디어 사업과 아티스트 매니지먼트, 팬클럽과 공연사업 등에 더욱 강력한 시너지효과를 줄 것으로 전망되고 있습니다.


추천글 - 슈퍼카의 끝을 주장하는 람보르기니와 롤스로이스 팬텀의 인정할 수 밖에 없는 근거



배용준 또한 SM엔터테인먼트의 신규 주식을 인수해 SM의 주요 주주가 되었습니다. 배용준은 키이스트의 글로벌 전략 어드바이저이자 SM엔터테인먼트의 마케팅 활동을 하면서 다양한 글로벌 사업에도 힘을 보탤 것으로 보여지고 있습니다.

 

또한 SM엔터테인먼트는 FNC 애드컬쳐의 주식과 경영권은 인수해 FNC엔터테인먼트의 계열사 FNC 애드컬쳐 최대 주주가 되었습니다. 인수 후에는 SM엔터테인먼트 지분율은 약 31%이며 FNC엔터테인먼트는 2대 주주가 됩니다.

 


SM엔터테인먼트와 FNC엔터테인먼트는 방송 뿐만 아니라 다양한 콘텐츠 제작 공동 추진과 다양한 글로벌 사업을 협력하는 등의 제휴를 맺었습니다. 이 둘이 하나로 재탄생하면서 기존 FNC애드컬처의 드라마와 방송 제작과 인쇄 등의 사업을 강점을 살려 시너지효과가 날 것으로 보여지고 있습니다. 다양한 엔터테인먼트 콘텐츠와 스타 등을 기반으로 한 글로벌 엔터테인먼트 플랫폼 사업을 강력하게 전개해 나갈 예정이며 최고의 아티스트 매니지먼트이자 한류 미디어 회사로 발전시키고 다양한 온라인 및 모바일 플랫폼 회사들과의 투자, 제휴를 활발하게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이번 인수 소식에 누리꾼들은 “SM 대단하네”, “이러다 다 먹겠다”, ”설리와 김수현도 이제 리얼식구 됐네”, “모든 방송계에서 SM파워 장난 아니겠다등의 뜨거운 반응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추천글 - 잘나가는 한국 래퍼들의 재산순위와 그들이 타고 다니는 럭셔리 자동차 TOP7



이 글이 재미있거나 유익하셨다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아래에 있는 <공감> 버튼을 한 번 눌러주세요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

© all rights d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