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탈리 포트만, 하버드 대학교 출신의 헐리웃 대표 '엄친딸'의 놀라운 스펙과 인생관 :: 남자들이 알고 싶어하는 모든 것

나탈리 포트만, 하버드 대학교 출신의 헐리웃 대표 '엄친딸'의 놀라운 스펙과 인생관

 

# 눈빛이 매력적인 배우 ‘나탈리 포트만’


‘지성과 미모를 겸비한 배우’로 큰 사랑을 받고 있는 나탈리 포트만은 영화 <레옹>을 통해 전세계의 이목을 집중시켰고 <블랙스완>에서는 제 83회 아카데미 여우주연상을 수상했으며 하버드대와 예일대를 동시에 합격해 미국 하버드대학에서 심리학을 전공한 수재입니다. 또한 그녀는 어릴 적 아버지를 따라간 연구실에 레이저로 닭을 해부하는 장면을 목격하면서 채식을 시작했고 동물 보호 협회의 회원으로써 동물보호 캠페인을 펼치기도 했습니다.


추천글: 로이킴이 연예계 대표 엄친아로 여겨지는 놀라운 이유와 그로 인한 가슴아픈 논란


나탈리 포트만은 미국에서 생활하는 이스라엘 출신으로 영어, 하브리어, 독일어, 스페인어, 일본어, 프랑스어 등의 다양한 국가의 언어를 배웠지만, 영어와 하브리어 만큼 유창한 실력을 못 된다고 하며 어릴 적 <스타워즈 에피소드1: 보이지 않는 위험> 뉴욕 시사회가 있을 때 참석요청을 받았지만 고등학교 시험기간이라며 단칼에 거절한 바 있어 연기활동과 학창생활 모두 모범적인 배우, 한국에서는 할리우드 대표 ‘엄친딸’로 불리고 있습니다. 

 

 






# 13살 때 바꾸게 된 나탈리 포트만의 ‘인생관’


최근 우리나라에서도 ‘미투 캠페인’이 불거지고 있는 가운데 지난 20일 미국 로스엔젤레스에서는’대규모 여성행진(Women’s March)행사가 열렸으며, 이날 행사에 참석한 나탈리 포트만은 동료 배우들과 함께 십만 명에 달하는 인파 앞에서 자신이 어릴 적 겪었던 성희롱 피해를 털어놓았습니다. 나탈리 포트만은 먼저 데뷔작<레옹>에 대하여 ‘킬러와 친구가 되는 어린 소녀를 연기한 레옹 촬영장에서 12살을 맞았다. 마틸다는 자신의 여성성과 목소리, 그리고 욕망을 발견하고 발전시켜나가는 캐릭터다. 나 역시 나의 여성성과 욕망, 나만의 목소리를 발견해나가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추천글: 엠마 왓슨의 노출 화보와 최근 문신이 '페미니스트'로서 그녀의 커리어에 악영향을 미치게 된 놀라운 이유


한가지 더, 만삭에도 여성행진 페미니즘 집회에 참여한 나탈리 포트만 외에도 페미니스트로 논란이 된 한국 연예인이 있습니다. 바로 국내 아이돌 레드벨벳 멤버 ‘아이린’입니다. 아이린은 단지 페미니스트 관점에서 쓴 <82년생 김지영>책을 읽었다는 이유만으로 비난을 받은 바 있었으며, 이와 관련하여 탈덕을 선언한 팬들은 아이린 관련된 상품을 망가트리거나 아이린 몸매에 대해 언급하기 시작했습니다. 자세한 정보는 아래 영상을 통해 확인해보시기 바랍니다. 


<논란이 된 ‘아이린 몸매 및 비율’이 중요하게 느껴지지 않는 이유(영상)>


이어 나탈리 포트만은 첫 성추행을 당한 것에 대해 ‘영화 개봉 후 13살인 내가 받은 첫 팬레터는 한 남성이 나에게 쓴 강간 판타지였다’며 또한 ‘합법적으로 성관계가 가능한 18번째 생일까지 한 지역 방속국에서는 카운트다운에 나섰다’고 폭로하기도 했습니다. 이렇게 13살 때부터 겪은 크고 작은 성희롱들이 나탈리 포트만의 행동을 바꾸게 만들었고 그녀는 ‘옷 입는 스타일을 바꾸고 키스신이라도 있는 영화는 무조건 출연을 거절했다. 그 덕에 고상한 척하고 보수적이며 모범생 같은 이미지를 얻게 됐다’고 덧붙이며 ‘내 자신이 안전하게 존경 받으며 살 가치가 있는 사람이라는 것을 전하기 위해 나는 내 몸을 가리고 작품 선택을 억제할 수밖에 없었다’고 밝혔습니다. 





# 두 아이의 엄마가 된 ‘나탈리 포트만’ 

미국 스플래쉬닷컴은 지난 13일 할리우드 배우인 나탈리 포트만의 근황사진을 공개했습니다. 사진 속에는 LA에 있는 한 쇼핑몰을 찾은 나탈리 포트만이 지난 2월에 출산한 막내딸 아밀라 마일피드를 품에 안은 채 다른 손으로 카트를 잡고 있었고, 여느 엄마와 다르지 않게 딸을 사랑스럽게 바라보며 장을 보는 모습이 담겨졌습니다. 나탈리 포트만은 제 83회 아카데미 여우주연상 수상을 안겨준 영화 <블랙 스완>을 통해 발레리나 안무를 맡은 ‘벤자민 마일피드’와 인연을 맺었고 결국 두 사람은 연인으로 발전하여 2011년 첫 아들 출산과 함께 2012년 결혼식을 열었고 현재 남편인 벤자민 마일피드와 함께 행복한 가정을 꾸리고 있습니다. 


추천글: 비욘세와 제이지 커플의 1조 3천억 재산으로 보는 이 커플의 슈퍼리치로서의 삶



이 글이 재미있거나 유익하셨다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아래에 있는 <공감> 버튼을 한 번 눌러주세요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